lifephobia

필름, 열 일곱번째 롤 : 라이카 C1 (Leica C1) - 후지 수퍼리아 프리미엄 400 본문

필름사진

필름, 열 일곱번째 롤 : 라이카 C1 (Leica C1) - 후지 수퍼리아 프리미엄 400

lifephobia 2018.02.14 16:38

일본 오타루 여행 중에 HJ의 카메라가 두 번째 롤을 꽉 채웠다. 그런데 한국에서 필름을 가져가지 않아 편의점에 들어가 '후지 수퍼리아 프리미엄 400'이라는 필름을 사서 끼웠다. 그러나 곧 셔터가 망가져 버렸고, 한국으로 돌아와 '보고사'에서 수리를 했다. 아쉽게도 그 과정에서 필름에 빛이 들어가 초반에 찍은 사진들은 다중 노출이 되어 버렸다. 그래도 피사체를 알아볼 수 있고, 느낌도 나쁘지는 않은 것 같아서, 올리기로 했다.


사진 속의 장소는 일본 홋카이도의 오타루, 이화마을, 낙산공원, 광주 5.18 민주광장 인근, 광주 카페 MSG, 페드로하우스, 보성 대한다원 등 이다.


카메라 : 라이카 C1 / Leica C1

필름 : 후지 수퍼리아 프리미엄 400 / Fuji Superia Premium 400

현상 및 스캔 : 홍포토



일본 홋카이도 오타루 여행 중

사카이마치도리 끝에 있던 작은 개천 위에

카메라 수리점의 형광등이 겹쳤다



호박 모양의 예쁜 가로등(?)이었는데

역시 빛이 들어가 버렸다

그런데 은근 괜찮은 거 같기도



오타루 어딘가에 있던 인력거

그리고 그 위에 겹친 형광등



이화마을에서 바라본 서울

저 멀리 서울타워가 보인다



율곡로 19길

저 아래에 홍포토가 있다



이화마을 어딘가의 계단



우리가 갔을 때 학생들이 제법 많았다

나도 저 나이였을 때가 있었는데

라는 생각이 드는 거 봐서는 나이든 게 맞는 듯



어느 집 앞에 피어 있던 꽃

색색이 아름답다



언덕 위에 있는 창신동

핑크핑크한 낙산교회



서울을 내려다 보고 있는

내 뒷모습을 담았다





골목에서 전력선 작업을 하고 있었다

시멘트 계단 위 날아가는 듯

색깔 풍선이 발랄했다



잠시 광주 여행을 했다

5.18의 역사를 고스란히 안고 있는

'전일 빌딩'



고양이



광주의 핫한 카페, MSG



광주의 한 게스트 하우스의 아침식사

원래 카페인 곳이라 괜찮았다



아침햇살



보성에 있는 녹차 밭에 가서

이러고 놀았다

메타세콰이어야, 미안..



보성 대한다원에 다녀왔다



옛날 윈도우 바탕화면 같은 느낌?



구불구불 참 신기하게 자라는 차나무

나도 이런 컷을 많이 담았더라



일광욕 중인 뚱냥이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