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름, 열 여덟번째 롤 : 라이카 C1 (Leica C1) - 코닥 포트라 160

2018.06.03 05:34

지난 일본 여행에서 비싼 필름을 몇 롤 사왔다. 그 필름은 바로 코닥의 포트라 160! 비싼 필름이니까 내 카메라보다는 HJ의 카메라에 먼저 장착했다. 그 때가 한겨울이었는데, 여름이 되기 직전이 되어서야 필름을 현상했다. HJ가 워낙 집순이다보니까 주말에도 밖에 나갈 일이 거의 없고, 그러다보니 사진 찍을 일이 별로 없었던 것! 2017년 12월부터 2018년 5월까지 거의 반 년이라는 긴 시간의 어떤 순간이 사진에 담겨 있다. 포트라 160이 비싸도 비싼 값을 하는 것 같다. 사진의 느낌이 좋다.


사진 속의 장소는 올림픽공원, 우리 아파트 단지, 청아공원, 닥터로빈 광화문점, 파주출판도시 메가박스 인근, 돈까스 빌리지, 합정에 있는 포비(FOURB), 효제동에 있는 풀길, 애프터워크 33, 권농동 커피, 연남동 어딘가, 홍대 어딘가, 달미인 마카롱, 우리집, 그리고 우리집 인근 이다.


카메라 : 라이카 C1 / Leica C1

필름 : 코닥 포트라 160 Kodak Potra 160

현상 및 스캔 : 홍포토



올림픽 공원 평화의 문의

올림픽 마크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



옹송옹송 모여있는 고양이들



사진놀이



빨갱이 같은 나



엉거주춤



뭐가 좋았던 걸까?



좋은 곳에 가셔서 편히 쉬시길

(HJ가 올려도 된다고 해서 올립니다)



꽃받침

@광화문 닥터로빈



파주출판도시에 있는 메가박스에

영화보러 갔다가 시간이 남아 주변을 걸었다



어딘가 있을 내 발자국과

멀어지는 내 뒷모습



눈밭



상주리본



영화보고 돌아오는 길에

먹었던 돈까스

@돈까스 빌리지



HJ는 광화문에 있는 포비(FOURB)의 베이글을

좋아하는데, 합정에도 포비가 생겼다



효제동에 있는 '풀길'



HJ의 회사 동료인 GE



그날 먹은 음식들

@애프터워크 33



권농동 커피

'ㄱㄴㄷ'의 센스



GE



HJ의 가장 오랜 친구인 HN

사진이 아주 예쁘게 나왔다



홍대 어딘가



인천에 있는 달미인 마카롱



하지만 마카롱은 다 팔려서

조각케이크와 커피만 먹고 왔다



살쪄서 볼이 빵실빵실하다



HJ



마카롱이 떨어져서 그런가?

왜 표정이 저리 뚱하지?



창문 너머 보이던 모습

저기 어딘가 HN의 집이 있다고 한다



그리고 다음 날 일찍 다시

인천의 달미인을 찾아갔다

그리고 마카롱과 까눌레를 먹고

HN를 불러 수다를 엄청 떨었다



우리집 앞, 장모님



우리집 한 켠



소나무



넌 나의 든든한 빽


작성자

Posted by lifephobia

작성자 정보

태그

관련 글

댓글 영역

  • 프로필 이미지
    2018.06.06 15:06 신고

    헙 저는 좋은거 비싼건 제가 먼저인데... 첫줄부터 반성하였습니다... =- = ...

    그나저나 집에 일이있으셨군요...
    모두가 마음의 평화가 있기를 바라고...
    중간에 반려자님의 절친분이 들고 계신컵은 저도 갖고있는거라 반갑네요 ^^

    역시 필카들은 다 이쁘네요 ^^

    • 프로필 이미지
      2018.06.09 21:28 신고

      이제는 일상이 된 것 같기도 합니다.
      그렇잖아도 HJ가 저 컵을 사고 싶어해서 말리고 있습니다. ㅋㅋ

  • 프로필 이미지
    2018.06.07 03:41 신고

    재미있는 사진들이 많네요. 등장인물들의 표정이 다 보기 좋아요 :)
    블로그 오랫동안 쉬셔서 살짝 걱정했는데, 그간의 일을 알게된 느낌이예요.
    그리구 HJ님 사진 참 잘 찍으시는 것 같아요.

    • 프로필 이미지
      2018.06.09 21:29 신고

      그동안은 휴직 상태였다가
      다시 회사를 다니게 되는 바람에 많이 바빠졌습니다.
      시간을 내는 게 생각보다 어렵네요. ^-^

  • 프로필 이미지
    2018.06.09 04:59 신고

    아 정말 그간의 일들을 집약해서 보여주는 한통의 필름이었네요!
    필름 카메라의 느낌은 정말 흉내낼 수 없을만큼 독특하고 예쁜것 같아요.
    어느새 날씨가 많이 더워져서 지난 겨울 일들은 가물가물했는데
    코끝 시린 겨울날씨까지 찍힌 사진들 보니 왠지 막 생경스럽고 그러네요....

    • 프로필 이미지
      2018.06.09 21:30 신고

      벌써 여름이 코 앞인데
      눈 쌓인 겨울 사진을 보니, 시간 참 빠르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ㅋㅋ

블로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