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특별한 날들의 기록

나를 살찌게 만든 먹부림

세상에서 가장 바쁜 게 백수라고, 한시적 가정 주부가 요즘 이것저것 일이 많아서 블로그에 글을 많이 못쓰고 있다. 그래서 마음 한 켠이 무거운 상태. 오늘은 오밤 중에 잠들지 못해 컴퓨터 앞에 앉아서 잠시 일(?)을 하다가, 그동안 집에서 해먹었던 음식을 간단하게 정리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 사진첩을 뒤졌다. 이럴 줄 알았으면 귀찮아도 사진을 많이 찍어둘 걸. 음식 별로 한 장이라도 찍어 놓을 걸.


약 1년 간 집에서 직접 해먹은 음식들을 간단히 정리했다. 사진을 찍지 않은 음식이 더 많아서 아쉬울 따름이다. 그리고 대부분의 레시피는 첼시님의 블로그에 있다. 직사각형 사진은 카메라로 찍은 사진이고, 정사각형 사진은 휴대폰으로 찍었다. 그리고 사진 순서는 아무런 의미 없음.



로스트치킨

조금 탔지만 '내가 오븐을 쓰다니!!'

하며 신기해 했던 로스트 치킨

[ 레시피는 여기 ]



토마토, 스파게티

미트 소스를 만들고 남은

토마토 소스로 만든 스파게티

[ 레시피는 여기 ]



비엔나커피, 르쿠르제

생크림을 사서

직접 해먹은 비엔나 커피

이런 걸 집에서 해먹을 수 있다니!!



스프

감자스프였나?



감자스프와 프렌치 토스트

아가베 시럽도 있다



야끼소바

풀무원 야끼소바에

마요네즈 + 계란 후라이 + 가쓰오부시

그리고 아보카도를 얹었다



프렌치 어니언 스프

이 아이는 어제 해먹은

프렌치 어니언 스프

[ 레시피는 여기 ]



스테인리스 냄비 관리를 못해서

다 태워먹었는데, 연마제를 사서 밀었더니

완전 새 것처럼 반짝반짝해졌다.



오뚜기, 콩국수

오뚜기 콩국수

느끼하지 않고 맛있어서 놀랬다



라자냐

토마토 소스와 볼로네제 소스를 만들고

그걸 베이스로 만든 라자냐

[ 레시피는 여기 ]



샐러드

오렌지와 파마산 치즈를

잔뜩 썰고 갈아 넣은 샐러드



'베네치아 스타일 새우 조림'

이런 비슷한 이름의 요리였는데

HJ가 TV를 보고 만들었다



리코타치즈샐러드

집에서 직접 만든 리코타 치즈로 만든

리코타 치즈 샐러드



샌드위치

레시피대로 안하고

내 맘대로 만든 샌드위치

HJ의 아침식사였음

[ 레시피는 여기 ]



고등어크림파스타

홍대의 프렌치 펍에서 일하는

셰프 친구가 와서 만들어 준

고등어 크림 파스타



....

살빼자...

태그

  • sword 2017.08.21 13:31 신고

    세상에 이런 먹부림이라니!~!!!

    오븐을 사용한다니!!!! (오븐이 있어도 못쓰는 1인;;;)
    커피잔이 르쿠르제!!!!
    야끼소바라니!!!!!!!... 다 감탄 합니다 ㄷㄷㄷㄷㄷㄷ

    저희도 스뎅이긴 한데... 가끔 식초 넣어서 끓여주는거 외엔 하는게 없네용;;; 반짝반짝은 사랑이죠 ^^

    • lifephobia 2017.08.22 01:12 신고

      게을러서 사진 안찍은 걸 많이 후회하게 된 글이었어요. ㅋㅋ

      오븐은 첼시님 덕분에 처음 써봤습니다. ㅋ
      르쿠르제는 세일할 때 60% 할인가에 특템!
      야끼소바는 인스턴트에요 ㅋㅋㅋ

      저희 집은 유난히 태워먹어서 식초로도 안되더라구요.
      그래서 그냥 쓰다가 연마제를 만나, 다시 태어났습니다. ㅋㅋ

  • 베짱이 2017.08.21 18:42 신고

    우와.. 보통 하나도 제대로 하기 어려운데....

    이 모든 것을 전부... 금손을 가지고 계시네요. 저도 한때 전기오븐을 사서 이것저것 할때가 있었죠. ㅋㅋ

    • lifephobia 2017.08.22 01:13 신고

      아니에요, 막손이에요. ㅋㅋ
      레시피가 없으면 1도 못합니다. ㅠ_ㅜ
      요즘은 저도 음식 만드는 게 뜸해지긴 했어요. ㅋ

  • 귀여운걸 2017.08.21 23:54 신고

    우와~ 맛있는 음식들이 다 모였네요~
    하나하나 보기에도 예쁘고 군침도는군요ㅎㅎ

  • 씨디맨 2017.08.22 04:05 신고

    세프 친구도 있으시고 부럽네요. 아 이거 보니 저도 오븐 사고 싶네요

  • 슬_ 2017.08.22 09:57 신고

    으아아... 대단하세요! 한시적 가정주부셔도 엄청 멋지세요ㅋㅋㅋㅋㅋㅋ
    저는 요리를 한지가 어언... (먼산을 본다...) 김치볶음밥이 마지막.... 맛있긴 했지만요...
    요리 한번 하려면 재료 준비에 설거지에 더운 여름 불 앞에서 땀뻘뻘 귀찮아서 힘든데ㅠㅠ
    완전 수고하셨어요ㅋㅋㅋㅋ 마지막 고등어 턱하니 올려져 있는게 귀엽네요ㅋㅋㅋㅋ

    • lifephobia 2017.08.29 16:37 신고

      레시피가 좋아서 보고 따라했을 뿐이에요. ㅋㅋ
      저도 점점 게을러져서 요즘은 저도 요리를 잘 안하고 있는 게 함정이에요.. ㅋ

  • GeniusJW 2017.08.22 09:59 신고

    이런,,
    수준급의 요리실력이!!
    부럽습니다~~ㅠ

  • 카멜리온 2017.08.22 11:21 신고

    우와 요리 비주얼들이 끝내주는데요?? 홍대에서 일하시는게 lifephobia님이신거 아닌가요?? ㅎㅎ 오븐까지 있으시다니 호에에엥...

  • 첼시♬ 2017.08.22 18:28 신고

    '세상에서 가장 바쁜 게 백수...'에 첨언하고 싶습니다. 백수가 과로사합니다 ㅋㅋㅋㅋ(이상 현직 백수가 드립니다)

    불과 얼마 전에 lifephobia님이 요리를 해보신 적이 별로 없다고 하셨던 것 같은데... 같은데... 프로급이신데요?! +_+
    비엔나커피 위에 올라간 생크림도 보드라와 보이고, 샐러드 속 오렌지 다듬으신 것도 예뻐요. 덴비 그릇도요...^_^
    lifephobia님 댁 오븐은 출력이 좋은가 봅니다. 저희집 제품은 무슨 스마트오븐이라고 해서 불이 좀 약하거든요. -_-;;
    제 조리법 기준으로 5℃ 정도 낮추거나 약간 아랫단에서 조리하시면 딱 맞을 것 같아요.

    그리고 제 블로그 언급해주신 것도 감사해요. 깨알같은 링크를 보고 빵빵 터졌습니다. ㅋㅋ 동시에 신나고요. :D

    • lifephobia 2017.08.29 16:46 신고

      첼시님이 블로그에 올린 레시피가 큰 도움이 되었어요.
      HJ가 좀 까다로운 편인데, 첼시님 레시피라면 믿고 그냥 갑니다. ^-^

      더 많이 해먹었었는데, 사진이 없어서 아쉽네요.
      늦게나마 이렇게 인증(?)하니 마음이 후련합니다. ^-^

      더 맛있는 레시피를 기다릴게요. ^-^

  • 친절한민수씨 2017.08.23 10:17 신고

    오잉? 휴직중이신거에요?
    왠지 모르게 부럽네요. 저도 육아휴직내고 싶은데...

    위에 첼시님과 더불어 제 블로거 이웃중에 요리에 재능이 있으신분 이에요 ^^
    결혼하면 다 살찝니다 ㅋ
    저도 신혼떄 엄청 해먹었는데 ㅋㅋㅋㅋ
    그여파가 1년후부터 뱃살로 ~~~~

    • lifephobia 2017.08.29 16:48 신고

      네네, 병이 있어서 요양 차 휴직 중입니다.
      추워지면 복직을 하게 되니, 이제 얼마 남지 않았어요.

      저도 결혼하고 살이 많이 쪘습니다.
      사진을 찍으면.. 으음..
      맞아요, 뱃살이.. 으음..

  • 블블리 2017.09.03 00:19 신고

    우와.... 금손이셨군요... "살빼자" ㅎㅎㅎ 저 스스로에게도 항상 말하는말인데... 살은 내일부터 빼는거니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