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계 여행/'16 일본 - 오키나와

오키나와 신혼 여행 - 카진호우(花人逢, Pizza in the Sky)에서 먹은 피자 / 2016.08.11

오늘의 늦은 점심을 먹을 곳은 오키나와 북부에 있는 피자로 유명한 집인 '카진호우(花人逢)' 이다. 영어로는 Pizza in the Sky 라고 하는 곳. 사실 이 곳은 어제 저녁에 왔었으나, 문을 닫아서 먹지 못하고 되돌아간 곳이기도 하다. 알고 보니, 이 곳 음식점들은 저녁 7시 정도면 거의 다 문을 닫더라.


이 곳은 오키나와 북부에서 피자로 유명한 집인데, 가는 길을 한 번 헷갈리니, 후덜덜한 좁은 산길을 굽이굽이 올라가야 했다. 차 한대가 겨우 지나갈 정도의 길을 올라가야해서 과연 이 길이 맞나 싶은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구글 맵이 알려주는 대로 가니 잘 도착할 수 있었다. 그래서 그런지 가게에 이 곳으로 오는 최적의 길을 안내한 지도가 있더라. (아래 쪽에 그 지도 사진을 넣어두었다)


오픈 시간은 오전 11시 30분 부터, 오후 7시까지 이고, 라스트 오더는 오후 6시 30분이다. 매주 화요일과 수요일은 쉰다. 메뉴는 피자인데, 종류는 단 한가지이고, 크기만 미디움과 스몰 중 고를 수 있었다. 참고로 우리나라에 유행하는 화덕에 굽는 얇은 씬(Thin) 피자가 아닌 피자헛 같이 오븐에 굽는 두꺼운 팬(Pan) 피자였다. 그리고 테이크 아웃이 가능했다.


기본적으로 웨이팅을 30분 이상은 하는 것 같다. 우리가 점심 시간이 제법 지난 시간에 갔음에도 불구하고 한참을 기다렸으니.



허슬러

카진호우 주차장에 차를 대고 들어가는 중에

쓰즈키 허슬러를 보고서는 사진을 찍었다

이 차가 예쁘고 넓어서 사고 싶기도 한데

아쉽게도 우리나라에는 들어오지 않는 차



카진호우(花人逢)

영업시간은 11시 30분 부터 7시까지

화요일과 수요일은 휴무



가게는 보이지도 않는데

대기공간이 굉장히 넓었고

기다리는 사람도 제법 있었다



직원의 안내에 따라 이 곳에

이름을 남겨뒀다, 우리는 6번째




산 중턱에 위치한 카진호우에서

바라본 오키나와 북부의 전경



HJ도 한 번 세워놓고 찍었다



이 건물이 실내 레스토랑이자

주방이 있는 곳인데 우리는

야외에서 먹는 바람에 실내 구경은 못했음



레스토랑의 입구

새로이 온 어떤 이가 대기 명단을 쓰고 있다



menu

카진호우의 테이크 아웃 메뉴판

자리가 없으니 여기서 테이크 아웃을 한 후

대기장소에서 먹는 양아치가 있는가 싶었다

그리고 테이크 아웃이 조금 더 비싸다



이 곳은 실외 테이블인데

우리는 이 곳에서 먹었다

하지만 모기가 함정이었음



카진호우(花人逢)로 쉽게 오는 약도

우리는 구글맵에 찍어 왔는데

차 한 대 겨우 지나갈 길로 안내해줘서

맞은 편에서 차 올까봐 조마조마 했음



기다리는 동안

거울을 보는 HJ



menu

이윽고 우리의 순서가 왔다

자리에 앉아서 메뉴판을 펼쳤다

아이디어가 좋다



hand, 손

배고파서 손을 가만히 있지 않고

계속 꼬물꼬물 움직이던 HJ의 손



쥬스가 먼저 나왔다

나는 아세로라, HJ는 망고



피자, pizza

그리고 드디어 피자가 나왔음

보기에는 그냥 냉동피자 같았는데

굉장히 맛있게 먹었다



피자, pizza

오죽하면 이 피자를 먹고

기분이 좋아져서

아래 사진처럼 디저트를 먹었을까



살짝 얼린 망고

이건 추가로 시킨 디저트

  • 친절한민수씨 2016.12.22 13:28 신고

    우와 피자색감 너무 이쁘네요,.
    알록달록...망고디저트도 맛있어보이고요 ^^

  • sword 2016.12.22 18:28 신고

    살짝 얼린 망고는 여름에 쵝오죠 +_+

    그런데 보통 테이크아웃이 더 싼데...여기는 더 비싼게 신기하네요 뭔가 바뀐느낌 ㅎㅎ

  • 첼시♬ 2016.12.23 08:12 신고

    이틀이나 쉰다니...ㄷㄷㄷ 콧대가 높은 가게군요.
    굉장히 정석적으로 생긴 피자인데, 맛있어서 디저트까지 주문하셨다니 ㅋㅋ 어떤 맛일지 저도 궁금합니다. :)

  • noir 2016.12.26 16:15 신고

    요즘 차에 관심이 생겼는데
    첫사진에서 예쁜차가 나와서 헉하고 봤어요
    취저네요
    커허허헙

    스크롤을 내리며 색감 예쁜 사진에 감탄을 하며
    저와 같은 손거울을 가진 HJ님을 발견
    로라메르시에는 사랑입니다.(뜬금포)

    그리고 어제부터 시켜먹을까 말까 고민했던
    피자..피자..ㅜㅗㅜ 탐스러워 보이고요
    도우가 엄청 파삭하고 고소할거 같아요.

    • lifephobia 2016.12.27 05:43 신고

      쓰즈키 허슬러 라는 차량인데
      경차로 분류되지만, 내부 공간이 엄청난 녀석입니다.
      우리나라에 팬이 제법 있는 걸로 알고 있어요.
      하지만 쓰즈키가 우리나라에 안들어와서 그림의 떡이죠. ㅠ_ㅜ

      HJ는 저 손거울을 항상 가지고 다녀요.
      그리고 거울도 되게 자주 보구요. ㅋㅋ

      피자는 말씀대로 정말 탐스러웠구요.
      도우도 바삭해서, 다 먹어버렸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