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계 여행/'15 일본 - 유후인

일본 후쿠오카 여행 - B-Speak 에서 유후인 기차역까지 걷기 / 2015.12.11

유후인을 여행하다보니,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똑같은 쇼핑백을 들고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청록색이고, 'B' 라는 글자가 크게 박힌 쇼핑백. 뭔가 궁금해서 내 옆으로 지나가는 사람의 쇼핑백을 곁눈으로 유심히 보고 나서야, 그 쇼핑백이 'B-Speak'의 쇼핑백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여행 오기전에 얼핏 본 블로그에서도 이 B-Speak 에 대해 본 적이 있었고, 롤케이크의 맛도 궁금했던 터라 B-Speak 매장을 찾아갔다.



이 곳이 유후인에서 그렇게 유명하다는 빵집

롤케이크를 파는 B-Speak 이다



B-Speak의 내부는 생각보다 좁았는데

매장 왼편에 잼과 기타 상품 등이 있었다



이 곳의 명물인 롤케이크를 사려면

바로 카운터로 가면 되었다



우리는 B-Speak 에서 롤케이크를 사서 나왔다

워낙 맛있다고 하니, 호기심이 일어서 샀음



B-Speak 앞에는 개천이 흐르고 있었다

우리나라처럼 하천의 양 옆을 콘크리트로 싸지 않았더라

비교적 자연 그대로의 모습이라 인상적이었다



바람에 머리카락이 날리는 HJ

우리는 유후인 기차역 쪽으로 걸어 내려갔다



검은색의 유후인 기차역과

붉은 색의 자동차



유후인 기차역을 등지고 바라본 모습

2차선의 좁은 길이지만 시원하게 뻗어 있었다

우리가 걸어온 길이기도 하다



잠시 유후인 역사를 구경했다

사실 난 2년 전에 업무 차 이곳에 왔다가

폭설에 발이 묶인 적이 있었는데

그 때 생각이 자꾸 났다



유후인 기차역과

웃고 있는 HJ



>_<



유후인역에서 돌아오는 길에

역 근처에 있는 다기 가기에서

티폿 하나와 컵 두 개를 샀다



그리고 당연히 유후인 밀치에 들려

치즈 케이크를 하나 또 먹었다 ^-^



바깥이 쌀쌀했던 터라

따끈하게 사발면 하나 먹고

몸을 녹이러 온천으로



사발면을 하나 먹고, 온천을 하려고 했으나,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B-Speak 에서 사온 롤케이크를 해치우기로 했다. ^-^